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출장 신청 후 원지사 개인 업무 수행한 서울본부
도감사위원회 제주도서울본부 감사 결과 공개
출장관리 소홀, 업무추진비 집행기준 미준수 등
강다혜 기자 dhkang@ihalla.com
입력 : 2021. 04.16. 15:58:0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 서울본부 직원들이 '행정지원 업무' 목적으로 출장 신청을 낸 뒤 연가 중인 도지사의 개인 정치활동을 수행한 사실이 드러나 도 감사위원회로부터 경고 처분을 받았다.

16일 제주도감사위원회가 공개한 '제주도 서울본부 복무관련 조사 결과'에 따르면 본부 소속 A직원은 '고유번호증 변경 등 행정지원 업무'를 목적으로 출장을 신청한 후 연가 중인 도지사를 수행했다. 당시 도지사는 '제8차 더좋은 세상으로 정례 세미나'(마포포럼)에 7시간 동안 참석했다.

또다른 직원은 아예 사전 출장 결재조차 받지 않은 채 도지사 의전업무를 수행한 것으로 나타났다.

감사위원회가 2019년 1월 1일부터 지난해 10월 31일까지 소속 직원들의 관외 출장에 따른 국내여비 집행내역을 검토한 결과, 2019년 관외 출장여비 집행 87건 중 48건, 2020년 관외 출장여비 집행 42건 중 29건이 입증자료가 명백하지 않음에도 문서등록대장 상 출장복명이 이루어지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소속 직원의 복무관리가 소홀해졌으며, 출장이 제대로 이루어졌는지를 확인할 수가 없는데도 출장여비가 지급됐다는 게 감사위원회의 결론이다. 이에 감사위원회는 기관 경고 처분을 내렸다.

그밖에 업무추진비 집행 기준을 준수하지 않거나 정보 보안에 소홀히 한 사실 등이 드러났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서울본부는 업무추진비를 집행하면서 사용제한시간 이후인 밤 11시 25분에 집행했다. 집행이 불가피했음을 입증할 자료도 없는 것으로 확인됐다.

업무추진비 집행 관련 문서를 검토한 결과 비용을 지출하고 직원에게 공람처리하지 않은 사례는 2019년 257건, 2020년 228건 등 총 485건에 달한 것으로 조사됐다. 이에 감사위원회로부터 '주의' 처분을 받았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집단 확진 한풀 꺾이나… 주말 방역 '고삐 기술중심형 고부가가치 산업구조 전환 필요
마스크 미착용·5인 이상 모임… 방역의식 '희… 관광객 일가족 무더기 확진… 주말 방역 '고삐'
산림청 소관 위탁 국유림 실태조사 실시 제주 코로나19 방역 수칙 위반 하루 10건꼴
[종합] '14일 14명' 제주 이틀 연속 두자릿수 [종합2보] 제주 이틀새 16명 "주말 외출 자제를"
국민의힘 제주도당 교육지원특별위 구성 정의당 제주도당 "교육격차 해소 대책 마련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