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선거법 위반' 제주 모 동창회장 항소심도 유죄
국회의원 선거 당시 동문들에 지지문자
광주고법 "사실 관계 인정돼" 항소 기각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21. 04.16. 16:05: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과정에서 특정 후보를 지지하는 문자메시지를 동문들에게 발송한 제주 모 고교 총동창회장과 당시 선거캠프 관계자가 항소심에서도 유죄를 선고 받았다.

 광주고등법원 제주 제1형사부(재판장 왕정옥 부장판사)는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1심에서 각각 벌금 300만원을 선고 받은 A(67)씨와 B(51)씨의 항소를 기각했다고 16일 밝혔다.

 도내 모 고등학교 총동창회장인 A씨는 총선을 일주일 앞둔 지난해 4월 9일 특정 후보를 지지하는 문서 초안을 작성한 뒤 문자메시지 발송을 지시한 혐의로 기소됐다. 이어 B씨는 A씨가 보내준 초안을 가공, 해당 고등학교 총동창회 동문 7170명여명에게 문자를 발송한 혐의를 받고 있다.

 항소심에서 A씨는 B씨가 문자메시지를 발송한 사실조차 알지 못했고, 발송된 메시지도 총동창회 또는 동창회장 명의로 선거운동을 하는 것이라고 인식하지 못했기 때문에 고의가 없었다고 주장했다. B씨는 A씨가 총동창회장이라는 사실조차 알지 못했고, 문자메시지를 발송하는 것이 총동창회 또는 동창회장 명의로 선거운동을 하는 것이라고 인식하지 못했다고 반박했다.

 재판부는 "증거에 따르면 A씨가 총동창회장 명의를 나타내는 것을 인식한 상태로 문구를 작성한 후 B씨에게 동창회 회원을 대상으로 문자메시지를 발송해 줄 것을 요청하는 사실을 인정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사회 주요기사
[종합] 제주 '17일 11명 확진' 이틀 연속 두자릿… "신임 국토부장관은 제2공항 철회 선언하라"
"사장님 나이스샷"… 알고보니 보험사기 제주서 다금바리 불법 포획·판매 일당 검거
제주동부서 사거리서 차량 화재 임금 문제로 차에 불 지른 60대 노동자
"중산간도로 선형개량공사 사업 철회를" 해경, 성수기 맞아 수상레저 활동 안전관리 강…
검찰 송재호 의원 '벌금 90만원 선고' 항소 '안전속도 5030' 한달 "공감" vs "탄력 운영"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벵뒤굴 밧줄무늬 용암 자국
  • 한라산 깜짝 추위 때아닌 상고대 '꽁…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